아이폰 통화 녹음 되는 통신사는?

How to record iPhone calls

아이폰에서는 통화 녹음이 되지 않기 때문에 많은 직장인이나 사업장을 운영하는 사람은 아이폰으로 변경하는 것이 망설여집니다.

아이폰은 미국 캘리포니아 주법 때문에 통화 녹음을 할 수 없습니다. 법에 따르면 상대방의 동의 없는 통화 녹음은 불법이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우리나라 SKT에서는 T 전화와의 연동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폰의 통화 녹음 기능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바로 에어닷 이라는 프로그램인데요. 에어 닷은 통화 녹음뿐만 아니라 통화 내용을 요약하거나 텍스트로 변경해 줄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통화 녹음은 이전에 알려졌던 발신만 가능했던 것과 달리 수신 전화도 가능하다고 하니 이제 아이폰으로 바꾸는데 문제가 없게 되었습니다.

에어닷은 23년 11월 목표로 양방향 실시간 번역 기능을 넣으려고 하는데요. 처음에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를 시작으로 여러 나라의 언어도 업데이트 계획에 있다고 하네요.

 

에어닷 서비스는 통화뿐만 아니라 노래의 플레이리스트도 대화를 통해 제어하고 취향에 맞춰 노래를 추천해 줄 수 있습니다.

에어닷이 통화 녹음이 가능한 이유는 SKT는 까다로운 애플을 설득할 만큼 보안에 자신을 내비쳤으며, 해외 통신사와 함께 글로벌 얼라이언스를 구축해 실리콘밸리에 별도로 법인을 설립한다고 하네요.

 




SK 텔레콤은 에어 닷을 내어 놓은 것이 단순히 통화 녹음 기능을 위한 것이 아니며 앞으로 많은 기업이 뛰쳐들어 올 AI 개인비서 전쟁을 대비해 시장 선점에 나선 것이라고 합니다.

나중에 T 전화 와 같이 다른 통신사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네요.

아마 새로운 아이폰 구매 고객을 빼앗기지 않기 위해 다른 통신사 들고 열심히 개발에 착수하지 않을까 싶지만 Ai는 개발이 까다롭기 때문에 SKT가 이 시장을 선점할 수밖에 없는 상황 같습니다.

아이폰 통화 녹음 기능에 대해 이야기했습니다.

 

내 남자가 이렇다면 바람 못 피운다? 정말 그럴까?

바람 피우지 못하는 남자의 특성

여러분은 요즘 드라마나 웹툰 그리고 예능을 보더라도 바람과 관련된 내용을 많이 보시지 않나요?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고 연애를 하거나 결혼한 뒤에 바람나는 것이 당연한 것일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패션잡지 GQ에서 바람을 피우지 않는 남자의 8가지 특징이라는 주제로 글을 다뤘는데 일부 내용은 이해가 가기도 하고 이럴 수도 있겠구나 싶지만 또 한 편으로는 아닌 거 같은데 하는 내용도 있습니다.

어떤 내용인지 한 번 살펴보겠습니다.

바람을 피우지 않는 남자의 8가지 특징 과연?




혼자만의 시간을 좋아한다.

혼자만의 시간을 좋아하는 남자는 바람피울 확률이 적다고 합니다. 사실 혼자만의 시간이 아니고 여럿이 만나는 모임을 싫어하는 사람이 아닐까 싶습니다.

모임을 나가지 않고 1:1로 이성을 만날 수 있는 일이 얼마나 있을까요?

여자를 만날 기회가 적은 것이 이유일 수 있습니다.

모임을 나가는 것이 부담스러워 여자친구나 아내가 없을 때 집에 혼자 있거나 혼자 시간을 보내는 사람의 특징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취미에 집중한다.

여러분의 취미는 무엇인가요?

저는 블로그 글쓰기나 아이패드로 그림 그리기 정도가 저의 취미인데요.

취미에 집중하는 남자는 바람을 피울 확률이 적은 것이 아니고 오타쿠 같은 취미가 있다면 바람피울 확률이 적다고 생각합니다.

만일 취미가 사이클이나 등산이고 푹 빠져있다면 과연 이성을 만나기 어려울까요?

 

쓸데없이 돈을 쓰지 않는 남자

이 부분은 동의하는 부분입니다.

저도 약간 짠돌이인데 가족이나 정말 친한 지인이 아니라면 돈을 잘 쓰지 않습니다.

혼자 커피가 마시고 싶다면 카페인을 충전해 줄 편의점을 찾습니다.

내가 돈을 썼을 때 나에게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부터 계산을 하기 때문에 더 그런 것 같습니다.

 

술을 좋아하지 않거나 자제해서 마시는 남자

술을 좋아해서 바람을 피우는 것은 아니지만 실수를 할 확률이 높아집니다.

누구나 술을 이길수는 없는 법이죠

하지만 집에서 술을 마신다면 바람피우지 않는 남자에 해당이 되지만 밖에서 술을 마시는 것을 즐기는 사람.

즉 유흥을 즐긴다면 이성을 만날 확률이 높기 때문에 바람날 확률이 높습니다.

술을 좋아하지 않더라도 유흥을 즐기면 다른 이야기가 되기 때문이죠.

 

거짓말을 하면 바로 티나는 남자

이 부분은 바람을 안 피운다기 보다 못 핀다고 봐야겠습니다.

조금만 불안해도 눈동자가 돌아가는 소리가 탱크 소리처럼 크게 들리고 안전 부절 못하는 모습을 누구에게나 들키게 된다면 그 사람은 아마 본인이 거짓말을 하면 티가 나는 것을 알 것입니다.

어차피 걸릴 바람은 애초에 피우지 않는 것이 좋다고 생각하는 현명한 사람입니다.

 

이성 친구가 없는 남자

나이가 들고 30대가 넘어서 이성 친구가 많은 남자가 많이 있을까요?

사회에 찌들어 살다 보면 이성 친구도 어느덧 사회에서 만난 사람들이 친구가 되어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이성 친구는 거의 없다고 봐야 합니다.

30대에도 이성친구가 많은 남자는 많지 않습니다.

저 같은 경우도 캠핑을 자주 가는데 친구와 술 먹고 대리 부르지 않고 자기 편해서 가는 것도 있으니까요.

 

단호박 남자

여러분 주변에 단호하게 거절 못 하는 사람 꼭 있죠?

단호하게 거절하지 못한 저의 어린 시절 의도치 않게 양다리까지 걸치게 되었는데 정말 고의가 아니었습니다.

거절을 못 해서 였어요.

지금은 많이 달라졌지만 청소년기에는 수줍음이 많아 거절을 못 하는 경우가 매우 많았습니다.

하지만 단호박 남자는 아니다 싶으면 싫다고 딱 거절하기 때문에 바람날 확률이 적은 것은 사실이네요.

 

바쁜 남자

여러분도 너무 바빠서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 모르겠고 저녁만 되면 그냥 집에 가서 발 닦고 잠자고 싶은 적 있으시죠?

저는 지금 그렇게 살고 있습니다.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도 모르겠고 지금 쓰는 글도 어떻게 쓰는지 모르겠는데 이런 상황에서 누군가 연락을 한다면 글쎄요…

연락한다고 하고 까먹고 잠들 것 같네요.

이 부분은 동의합니다. 바쁘면 이성을 만날 시간이 없어요.

 

지금까지 바람피울 확률 적은 남자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요.

글쎄요. 바람을 피우는 사람과 안 피우는 사람은 주변 환경문제가 아니지 않을까요? 게다가 이 내용은 남자에게만 맞는 내용은 아닌 것 같네요

바람피우는 사람은 어떻게든 바람을 피울 테니 말이죠.

error: 보호된 컨텐츠 입니다.